+. 평화


 

믿음을 견고히 세워 주고 덕행을 지속시켜 주는 것이 세 가지 있습니다. 기도와 단식과 자선이 그것입니다. 기도는 문을 두드리고 단식은 청하며 자선은 받습니다. 기도, 단식, 자선은 한 묶음이고 서로서로가 의지하고 있습니다.

 

단식은 기도의 영혼이고, 자선은 단식의 생명입니다. 이 세 가지는 서로 떨어져서는 제대로 작동할 수 없으므로 분리되어서는 안 됩니다. 어떤 사람이 이 세 가지 중 한 가지만 있고 다른 두 가지는 갖고 있지 않다면 한 가지도 갖고 있지 않은 것과 마찬가지입니다.

 

기도하는 이는 단식도 해야 하며 단식하는 이는 자선도 베풀어야 합니다. 어떤 사람이 하느님께서 자신의 배고픔을 알아주시기를 원한다면 그는 배고픈 사람들에 대해 관심을 기울여야 합니다. 자선을 바라는 사람은 먼저 자선을 베풀어야 합니다. 여러분 자신이 바로 여러분이 받고 싶어하는 자선의 척도가 되십시오. 여러분이 받기를 원하는 것과 같은 모양으로 다른 사람들에게 자비를 베푸십시오.

 

우리가 다른 사람을 경멸함으로 잃어버린 것을 단식함으로 찾도록 합시다. 우리 영혼을 단식으로/ 희생 제물로 만들어서 하느님께 바칩시다. 여러분의 영혼과 여러분의 단식의 제물을 하느님께 바쳐 그것이 여러분에게 유익이 되고 하느님의 마음에 드는 순수한 제물과 거룩한 제사와 산 희생 제물이 되도록 하십시오. 자기 자신을 바칠 수 없는 사람은 없기 때문에, 자신을 바치지 않는 사람은 핑계를 댈 구실이 없습니다.

 

그러나 이 봉헌이 하느님 마음에 드시도록 자선을 베풀어야 합니다. 단식은 자선의 물을 받지 않으면 싹을 내지 못하고, 자선이 메마를 때 단식도 가뭄을 겪게 됩니다. 사람의 마음을 잘 닦고 육신을 정결히 하며 악을 뽑아내고 덕행을 심는다 할지라도 자선이라는 물을 공급받지 못한다면 단식은 열매를 맺지 못합니다.

 

단식하는 사람들이여, 여러분이 자선으로 씨를 뿌릴 때 거기서 거두는 열매로 곳간이 가득 채워질 것입니다. 따라서 여러분이 아낌으로 잃어버리지 않도록 나누어 줌으로써 거두어들이십시오. 가난한 사람에게 주는 것은 여러분 자신에게 애긍시사 하는 것입니다. 여러분이 다른 사람에게 주려 하지 않는 것은 여러분도 갖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 성 베드로 크리솔로고 주교의 강론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