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jpeg 2.jpeg 3.jpeg 4.jpeg 5.jpeg 6.jpeg 7.jpeg 8.jpeg 9.jpeg 10.jpeg 11.jpeg 12.jpeg 13.jpeg


COVID-19로 거의 3달 동안이나 중단 되었던 공동체 미사가 삼위일체 대축일 부터 재개됐습니다. 비록 많은 신자들이 함께 하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식구들끼리 한자리에 모여 미사를 봉헌할 수 있어서 기뻤습니다. 봉사자들은 아침 일찍 나와 성당내 집기며 화장실 등을 소독했고 또 미사에 오시는 신자들의 발열검사, 손세정제를 뿌려주며 바이러스 확산을 막기위해 열심히 노력해 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미사 중에는 신부님을 포함 모든 신자들이 마스크를 쓰고 봉헌했고 성가도 전례음악도 없이 진행이 돼서 낯설게 느껴졌지만 한편으론 평온하고 따뜻한 미사였습니다. 미사를 재개하기에 앞서 불안한 마음, 걱정, 그리고 기대감이 섞여 있었는데 미사를 마치고 나니 오히려 평화로워지더군요. 특히 신부님과 미사에 오셨던 신자들 모두 건강한 모습이어서 다행이었습니다. 다음주에도 공동체 미사가 계속 됩니다. 바이러스가 종식돼서 마음 편히 우리 모두 함께 미사를 봉헌하는 날이 어서 빨리 오기를 기도해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