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혜와 지식을  얻으려고  모여든  제자들이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스승을  주시하고 있었다.

스승이  첫번째  제자에게  썩은 생선을  주며  물었다.

" 무슨 냄새가 나느냐 ?"

"썩은 냄새가 납니다."

" 그것은 네 마음이 썩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두번째 제자에게 김을 주며 물었다.

" 이 김이 무슨 색깔이뇨?"

"검은 색입니다."

" 그것은 네 마음이 검은 탓이로다."

마지막 세번째 제자에게 간장을 한 사발 주면서 물었다.

" 무슨 맛이냐?"

잔머리를 잘 굴리는 제자가 머리를 굴리며 답하였다.

"럴수 ,럴수, 이럴수가...., 단 맛이 느껴집니다요!"

그러자 스승이 짧고 빠르게 말하였다.

 

 

 

 

" 그럼, 원 샷 !!"     :)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