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찬 새해





매일 밤 잠자리에 들 때면 나는 죽는다. 

그리고 다음 날 아침 잠에서 깨어나면 

나는 다시 태어난다. 



- 마하트마 간디- 





그날이 그날이지만 

어느덧 한해를 마감하고 새날 앞에 섰습니다. 

새해라 명명한 시간, 

또 새로운 다짐으로 하루하루를 열어야겠습니다. 

올 한해도 열심히 뛰십시요.


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