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연찮게 신부님의 권유(?)로 갈비를 굽게 되었습니다.

덕분에 저희 반 형제 자매님들께서 분주하셨네요^^

그날 따라 더웠던 날씨때문에 고기굽느라 얼굴까지 빨개지셨던 형제님들.

갑작스런 준비에도 웃으며 도와주셨던 자매님들.

신부님과 함께했던 점심식사 너무 즐거웠습니다.( 정신없이 먹느라 식사하는 사진은 없네요ㅡ.ㅡ)

 

맛있게 잘~~~~먹었어요!!

 

IMG_1644.JPG IMG_1645.JPG IMG_1646.JPG IMG_1647.JPG IMG_1648.JPG IMG_1651.JPG

고기먹고 힘이났던 아이들^^

오렌지 따서 옮기고 있네요.

너무 귀엽죠???

 

점심식사 후 진지하고 유익했던 복음나누기를 하고 덕분에 사진찍는걸 잊었네요.;;

 

이번 주는 저희반이 친교입니다.

일찍 오실수 있으신 분들은 도움 부탁드려요.

좋은 한주 보내시고 주일날 뵙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