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정하상 바오로 한인 천주교회(ST.PAUL CHUNG HASANG KOREAN CATHOLIC CHURCH)

btnWebguideG4.JPG btnWebQtnG2.JPG
  • 오늘방문:
    909
  • 어제방문:
    896
  • 전체방문:
    2,278,983

현재 접속자
    회원: 2,952
번호
제목
글쓴이
26 대사에 대한 설명! (3)
[레벨:7]achreios
2686   2017-11-25
<style> v\:*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o\:*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w\:*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shape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style> +. 평화 우리는 위령성월을 맞아 세 가지...  
25 대사(大赦)에 대한 설명! (2)
[레벨:7]achreios
2548   2017-11-11
<style> v\:*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o\:*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w\:*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shape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style> +. 평화 앞에서 우리는 세 가지 형태의 ...  
24 성인들의 통공과 대사 교리!
[레벨:7]achreios
2528   2017-11-03
<style> v\:*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o\:*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w\:*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shape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 </style> +. 평화 11월 위령성월은 세상을 떠난 분...  
23 세상을 훔친 도둑들! (한국순교자 대축일 강론)
[레벨:7]achreios
2677   2017-09-26
<style> v\:*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undefined;} o\:*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undefined;} w\:*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undefined;} .shape {behavior:url(#default#VML)undefinedundefined;} </style> ⊙...  
22 성 목.금.토요일 의미 1
[레벨:21]하늘바라기
9234   2011-04-19
주님 수난 성지주일:예루살렘 입성을 기념하는 성지 행렬 이날부터 예수님의 수난이 시작된다. 성주간의 시작인 주님 수난 성지주일은 수난을 앞둔 예수님의 예루살렘 입성을 기념한다. 이날 교회는 성지 축성과 성지 행렬의 전례...  
21 2009 판공성사를 위하여..
[레벨:2]관리자
7689   2009-12-14
고해성사를 잘 보려면 “나는 양들이 생명을 얻고 또 얻어 넘치게 하려고 왔다.”(요한 10,10) 이것은 죄에서 자유로운 생활을 의미하며, 평화의 충만, 행복 그리고 사랑을 의미합니다. 예수를 믿고 따르는 모든 사람들은 우리들의...  
20 [미사] 미사 이야기4: 말씀 전례, 하느님과 대화하는 시간
[레벨:1]Hoon Park
7267   2009-11-19
말씀 전례, 하느님과 대화하는 시간 말씀전례 시작예식에서는 교우들이 능동적이고 자발적이며 겸손한 태도로 하느님의 자비를 청했다면, 말씀 전례는 하느님께서 말씀을 통한 대화 안에서 당신 의중을 드러내시며 삶의 규범을 제시...  
19 [미사] 미사 이야기3: 대영광송, 본기도, 서는 자세와 앉는 자세
[레벨:1]Hoon Park
8310   2009-11-19
하느님 현존 깨닫고 공동체 기도 바쳐 참회가 끝나면 사제는 교우들을 위해 사죄경을 외우는데 이때 사죄경은 고해성사의 효과를 내지는 않는다. 사죄경 후 자비송(기리에, 엘레이손)을 바치는데 신자들이 주님께 환호하며 그분 자...  
18 [미사] 미사 이야기2: 미사전례-시작예식
[레벨:1]Hoon Park
8071   2009-11-15
마음 정화하고 자비 청하며 미사 참례 1. 미사전례-시작예식 미사전례에 참여하게 되면 모든 그리스도인들은 통일된 행동을 취하게 된다. 통일된 행동은 미사전례 참여자들에게 일치감과 공동체성을 느끼게 해준다. 시작예식은 모든...  
17 [미사] 미사 이야기1: 성당 구조, 성수, 해설자
[레벨:1]Hoon Park
10060   2009-11-15
공동체가 미사 봉헌하는 제대, 성당의 중심 그리스도인은 신앙 증진을 위해, 그리고 위로를 받기 위해 성당을 찾아 기도를 한다. 하지만 미사 전례에 익숙하지 않는 갓 영세한 신자나 세례성사를 준비하는 사람, 그리고 가톨릭에...  
16 고백성사 볼 때 고백해야 할 죄는?
[레벨:2]관리자
10226   2009-09-24
고백성사 볼 때 고백해야 할 죄는? (제2290호 2002년 03월 17일자 가톨릭신문) 지난 성탄 판공성사가 막바지에 이르렀을 때 고해소 앞에는 성사를 보려는 신자들이 쭉 늘어서 있었다. 그런데 좀처럼 줄이 줄어들지 않았다. 그러자...  
15 사제의 제의색
[레벨:9]관리자
9640   2009-03-09
사제의 제의색: 제의 색상은 교황 인노첸시오 3세(1198~1216) 때 공식적으로 결정됐으며, 각각 의미가 있습니다. 백색은 하느님께서 묵시록에서 친히 입으신 색으로 그리스도의 거룩한 변모와 부활한 그리스도의 옷을 상징하며 영광, ...  
14 미사(Missa)란
[레벨:9]관리자
8299   2009-03-09
미사(Missa)란 하느님께 드리는 제사를 말하며 미사(Missa)라는 라틴어를 우리 음으로 그대로 옮긴 것입니다. 미사라는 라틴어 Mittere(보내다, 파견하다)에서 파생된 말입니다. 제사가 다 끝난 다음 교우들을 세상으로 `파견한다`는 ...  
13 사순절/재의 수요일 의미
[레벨:9]관리자
14578   2009-02-23
“사람아, 흙에서 왔으니, 흙으로 다시 돌아갈 것을 생각하여라” - 천주교, ‘재의 수요일’로 사순시기 시작 - 오는 전 세계 가톨릭교회는 ‘재의 수요일’로 사순시기를 시작한다. ‘사순시기’는 매년 예수의 수난과 죽음을 기...  
12 죄 - 대죄, 소죄
[레벨:1]관리자
26298   2009-01-19
"죄란 이성과 진리와 올바른 양심을 거스르는 잘못이다. 죄는 어떤 것에 대한 비뚤어진 애착 때문에 하느님과 이웃에 대한 참다운 사랑을 저버리는 것이다." 「가톨릭교회교리서」가 밝히는 죄의 정의입니다. 「가톨릭교회교리서」(18...  
11 성모공경
[레벨:1]관리자
7694   2008-12-31
성모공경의 당위성 예수그리스도를 사랑하고 따르는 사람들은 예수님의 흔적이 남아있는 장소는 성지로, 예수 그리스도를 상징하거나 표현하는 물건을 성물로, 예수님의 생애와 가르침이 담겨있는 책은 성경으로 그 존경을 표하고 성...  
10 고해성사 양식
[레벨:9]관리자
10046   2008-12-20
- 먼저 조용히 성찰하여 지은 죄를 알아내고 - 진정으로 뉘우치며 - 다시는 범죄하지 않겠다는 굳은 결심으로 - 겸손되이 고백의 기도와 통회의 기도를 한다. 고백소에 들어가 - "나의 범한 모든 죄를 전능하신 천주와 신부께 ...  
9 주일미사 참례 의무에 대하여..
[레벨:1]관리자
9644   2008-12-19
한국천주교사목지침서 - 제2편 전례와 성사 제 74 조 (주일과 의무 축일의 미사) 1항 주일과 의무 축일 전날 오후 4시부터 주일과 의무 축일의 미사를 집전할 수 있다(교회법 제1248조 1항 참조). 2항 미사참례의 의무는 주일과 ...  
8 대송
[레벨:7]BULL
9776   2008-12-18
신앙생활을 하면서 주일미사를 참례하지 않고서는 신앙생활이 될 수가 없다. 왜냐하면 우리는 일주일을 살면서 주일을 중심으로 살아야 하기때문이다. 주일을 중심으로 산다는 것은 `주님의 날`인 주일에 하느님의 말씀을 듣고 그...  
7 전례 동작(3) - 안수, 행렬, 십자성호
[레벨:1]관리자
8454   2008-12-17
안수 손은 사람이나 사물과 접촉하는 대표적인 기관이다. 그래서 안수는 가장 오래된 예배 동작으로 널리 쓰이고 있다. 특히 그리스도교에서는 성서의 영향을 받아 안수를 하느님의 영, 하느님의 힘, 또는 하느님의 권한을 부여하...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